아이헨드폰 고속충전 급속충전 확인 그리고 조건? ..

많은 사람들이 이야기 합니다. 아이헨드폰은 까다롭고 어려우며 한국인에게는 맞지 않다고 말이죠.​오랫동안 애플의 광신도로 살아온 저이지만 이러한 유저들의 불평에 선뜻 반론을 제기할 수 없는 것이 사실인데요. 한 때 유저들끼리 엄청나게 싸워댔던 시기가 있었어요. 갤럭시냐 아이헨드폰이냐 가지고 지금껏 각 커뮤니티마다 논쟁이 벌어지곤 하더라구요?​그냥 둘 다 쓰면 되는 것을 왜 저런 걸로 으르렁대는지.​

제 생각은 이렇습니다.​”중고로 판매했을 때의 감가상각율이 낮고(비싸게 팔 수 있고) 갬성을 중요시하며, 특별하게 영업용이나 업무 용도가 아닌 헨드폰의 기본 용도에 충실한 것을 원한다면 아이헨드폰이 좋구요.”​”지갑을 들고 다니지 않아도 되는 자유로움을 느껴보고 싶거나. 안드로이드 특유의 개방성으로 업무용은 물론이고 폭넓게 활용하고 싶다면 국내산 스마트헨드폰이 좋을 겁니다.” ​라고 지인들에게 이야기 합니다. 물론 주관적인 생각이므로 동의하지 않는 분이 계신 것은 당연합니다. ​

>

​일반적으로 안드로이드 디바이스를 사용하다가 아이핸드­폰을 쓰게 되면 막히는 부분이 한 두가지가 아닌데요. 저처럼 3gs 때 부터 사용하던 유저라면 오히려 iOS 인터페이스가 더 직관적이고 간결하며 편하다고 이야기 해요.​즉, 중요한 것은 어렵다 쉽다가 아니라. 내게 익숙하다 익숙하지 않다. 라는 개념으로 접근해야 하지 않나 싶네요.내가 편한 게 장땡이죠!​

>

​아무리 애플의 손을 들어주고 싶어도 힘든 점이 참 많아요. 애플페이가 한국에서 안된다거나, 통화녹음을 할 수 없다는 점 등등 말입니다.​그러한 굵직한 기능들이 한국에서는 차단되어 있다는 것 이외에도 #아이휴대폰­고속충전확인 에 대한 것은 아주 불만족 스럽습니다. ​악세사리 제품의 가격이 아주 아름답기로 유명한 애플. #아이휴대폰­급속충전 을 하기 위해서는 조건이 붙는데요.(무슨 휴대휴대폰­ 밥 주는 것도 이렇게 까다로운지요 ㅠㅠ)정리해 보면 이렇습니다.​아이휴대폰­8 이후 출시된 모델은 모두 USB-PD방식의 고속충전을 지원해요. 배터리 사이클에 따라 조금씩 다르겠으나 30분에 50%를 채울 수 있어요.​

​에어팟 시리즈 판매물량을 높이기 위해서 3.5파이 이어헨드폰 포트를 없애버리는 애플이잖아요. 이 정도는 감수하셔야죠. 그렇지 않나요?​재수없게 들리겠지만 위 말이 사실이에요. 애플은 정품과 비정품의 차이를 확실하게 구분짓고 있으며 특히, 배터리를 사설수리점에서 교체 했을 경우 패널티를 주는 등의 패악질을 일삼고 있죠.​”그래도 살 사람은 많아. 싫으면 사지마” 라는 식의 마케팅도 먹히고 있으나. 매년 매출액은 상상을 초월하고 있습니다. 역시 애플!​

>

​늘 저는 위에 보이는 일반적인 USB to 라이트닝 케이블로 아이헨드폰에 밥을 주곤 했습니다. OS 최적화가 잘 되어 있어서 그런지 꽤 준수한 사용시간이 보장 되었지만 충전하면서 스트리밍 영상을 보거나 리소스를 많이 잡아먹는 작업은 엄두를 내지 못했어요.​그러던 중에 갑자기 급 호기심이 들더군요!​

>

​도저히 사업용으로 아이­폰을 쓰기가 힘들다고 판단. 오랜 고민 끝에 갤럭시 노트10을 구매했습니다. 물론 번들(기본) 충전기도 제공 받았구요.​

가만히 보니 이 충전기가 C타입을 지원하는지라 이녀석을 활용하면 어떨까 싶더라구요. 그렇다면 케이블이 문제인데 에어팟프로를 구매했을 때 딸려온 녀석이 생각났습니다. 유레카!​

>

​깨알처럼 적혀 있는 제원(스펙)을 살펴 보았습니다. 몇 와트를 지원하는지는 나와 있지 않네요. 네이버에서 이리 저리 검색해 보고 얻은 결과. 25W를 지원한다고 합니다.​어디보자. 29W로만 된다고 했으니 안되겠네! 라고 느껴졌지만 그래도 이왕 꺼냈으니 연결해 보기로 했어요.​

>

​후훗. 숨겨왔던 너의 소중한 마음 이제 나에게 줄 때가 되었단다. 역시 믿고 있었다구! 버리지 않고 놔두길 잘했습니다.​

>

​#아이헨드폰­급속충전 이 되고 있는지를 확인하는 방법은 조금 특별한데요. 뚱~ 하면서 효과음이 들리고 잠시 후 다시 뚱~ 하면서 충전이 되는 표시가 떴다면 그것은 바로 빠르게 밥을 먹고 있는 것입니다!​쉽게 말 하면 케이블을 꽂았을 때의 효과가 두 번 나타나는 것이죠.​

​위 영상을 매의 눈으로 자세히 관찰해 보세요. 정확히 두 번 알림이 뜨는 것을 확인할 수 있을거에요. 그리고 급속도로 배터리 게이지가 올라가는 것을 보실 수 있을 겁니다.​0프로에서 50프로 까지가 페스트차지구요. 그 이후부터는 일반속도로 퍼센테이지가 올라가요. (사실 이것 또한 마음에 들지 않음)​물론 배터리의 수명을 염두에 둔 것이겠지만 썩 만족스럽지 않은 것은 사실입니다.​

>

​이북(e-book) 읽기 용도와 업무용 그리고 가끔 영상시청용으로 활용하는 아이패드 미니2 인데요. 답답할 정도의 퍼포먼스를 보여주지만 일적인 용도로 쓰기에 이것만큼 효율적인 게 없어서 지금껏 잘 쓰고 있습니다.​비록, 아이핸드핸­펀처럼 식별할 수는 없었지만 눈에 띄게 충전속도가 향상된 것을 확인할 수 있었어요. 즉. 아이패드에도 활용할 수 있어서 좋았어요.​

사소하지만 알아 두면 좋은 팁이었죠? 더 좋은 컨텐츠로 다시 찾아오겠습니다. 끝까지 읽어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.